<linearGradient id="sl-pl-cycle-svg-grad01" linear-gradient(90deg, #ff8c59, #ffb37f 24%, #a3bf5f 49%, #7ca63a 75%, #527f32)

지역 의료원 소속 의사의 연봉

지역 공공의료기관은 구인난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지방뿐만 아니라 수도권에서도 나타나는 공통적인 현상입니다. 파격적인 연봉을 제시하더라도 의사 구하기가 쉽지 않다고 합니다. 이 글에서는 항상 논란이 되는 의료원 소속의 의사 연봉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지역 의료원 소속 의사 연봉 3억 원


지역 의료원은 연봉이 대체적으로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강진군의 강진의료원도 도시지역보다 평균 지역보다 1.5∼2배 정도 높은 연봉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강진의료원의 평균 연봉은 3억 740만 원입니다. 서울의료원의 원장 연봉이 진료 수당을 포함하여 2억 원이 채 되지 못하는 것에 비하면 약 1.5배가 넘는 수준입니다.

경기 성남시의료원은 연봉으로 3억 원이 넘는 조건으로 의사를 구하고 있습니다. 순환기 내과 3억~3억 5,000만 원, 안과 2억 5,000만~2억 7,000만 원이라고 합니다.

참고로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인력 실태조사에 따르면 전국 의사 연평균 소득은 2억 3,000만 원이라고 합니다.

지역 의료원의 인력난

성남시의료원은 두 차례의 채용 모집 공모를 냈지만, 의사 면허 소지자가 한 명도 지원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높은 연봉을 제시하고도 의사를 구하지 못하자, 연봉을 4억 원까지 올리는 등 파격적인 조건으로 다시 공고를 냈습니다.

하지만 이 같은 조건에도 지원자는 단 1명으로 알려졌습니다.

의사들이 지역 의료원 지원을 기피하는 데는 업무 과중 문제가 결정적이라고 합니다.

특히, 성남시 의료원의 경우 아직 전공의(수련의사) 수련 병원으로 지정받지 못했고, 수술과 진료를 보조하는 전공의도 없이 전문의 혼자 응급실 당직부터 진료와 수술까지 도맡아 처리하고 있다고 합니다.

함께 읽으면 좋은 글

보건의료인력 연봉 리스트(feat. 흉부외과 짱)

병원 관련 직업 연봉과 현실

진료과별 연차별 전공의 평균 월급

Career Momentum

취업과 연봉 및 직업에 대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err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