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arGradient id="sl-pl-cycle-svg-grad01" linear-gradient(90deg, #ff8c59, #ffb37f 24%, #a3bf5f 49%, #7ca63a 75%, #527f32)

통역사 연봉 및 전망

통역사는 서로 다른 언어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의사소통할 수 있도록 한 언어를 상대 언어로 바꾸어 전달합니다. 이 글에서는 통역사 연봉 및 전망, 업무환경과 하는 일 그리고 통역사가 되는 법 등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통역사가 하는 일


통역사는 다양한 문화권에 속한 사람들의 의사소통을 도와주고 서로의 문화를 알리는 일을 합니다. 특히 다양한 국가의 전문가가 모여 중요한 업무가 이루어지는 회의, 협상, 세미나 등의 자리에서 외국어로 정확하게 의사소통 내용을 전달하는 역할을 합니다.

통역사는 국제회의 통역사, 수행 통역사, 통역가이드 등으로 활동합니다.

국제회의 통역사는 국제회의, 세미나, 심포지엄, 행사 등 중요한 행사에 참여해 통역하므로 고도의 전문지식과 능력이 요구됩니다.

수행 통역사는 의뢰인이 이동하는 장소를 따라다니며 통역하는데, 주로 외국의 유명 인사들이 입국하면 이들과 일정을 함께 하며 불편함이 없도록 통역하는 일을 담당합니다.

통역가이드는 외국관광객에게 관광지를 안내하며 통역합니다. 이외에 법정에서 외국인 피고인이나 증인의 진술내용을 재판부에 전달하거나 재판부나 검사 등의 심문 내용을 외국어로 통역하는 일을 맡아하는 법정 통역사 등이 있습니다.

최근에는 통역도 점차 전문화되어 정보기술(IT), 경제, 정치, 의학 등 자신만의 전문영역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경우가 늘고 있습니다. 의료통역사의 경우, 한국을 찾는 외국인 환자와 의료진 사이에 언어 통역서비스를 제공하는 역할을 합니다.

통역은 크게 동시통역과 순차통역, 위스퍼링 통역으로 나뉩니다.

국제회의나 세미나, 심포지엄, 포럼 등에서 흔히 들을 수 있는 동시통역은 보통 2명이 한 팀을 이뤄 진행하며, 별도로 마련된 통역부스 안에서 발표자가 하는 말을 청중이 알아들을 수 있는 언어로 즉각적으로 통역합니다. 이때 청중은 수신기를 통해 통역 내용을 듣습니다.

동시통역을 하는 사람은 양쪽 언어가 모국어 수준의 능통한 경지에 이른 실력을 갖추고 있어야 하며, 회의가 진행되기 전에 주제에 대한 정보를 미리 습득하고 있어야 합니다. 흔히 동시통역사로 불리는 전문 통역사는 국제회의통역사를 말합니다.

순차통역은 발표자가 연설을 하면 연설 내용을 재빨리 기록한 후 바로 말을 이어 자신이 발표하듯 청중을 향해 통역하는 것입니다. 이때 발표자는 통역을 고려하여 적당한 길이로 말을 끊어서 하게 됩니다.

동시통역사는 통역 부스 안에서 일하기 때문에 청중들이 얼굴을 볼 수 없는 반면, 순차통역은 공개석상에서 통역을 하기 때문에 많은 사람의 주목을 받게 됩니다. 따라서 옷차림과 용모에도 특별히 신경을 써야 합니다.

위스퍼링(Whispering) 통역은 말 그대로 속삭이듯 귓속말로 통역하는 것을 말합니다. 듣는 사람의 수가 소수일 때 이 방법을 주로 사용합니다.

대부분의 사람이 발표자의 연설을 이해하였더라도 참석자 중 한두 명이 그 내용을 못 알아듣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때 상황을 파악한 통역사가 그 사람에게 따로 귓속말 통역을 해줍니다.

그 외 세계 각국의 사람들이 화상으로 회의할 때 위성중계 화면을 보고 통역을 하는 원격통역, 여러 개의 언어가 사용되는 국제회의에서 한 번 통역한 내용을 다시 다른 언어로 옮겨 통역하는 릴레이 통역 등이 있습니다.

통역사-연봉-전망-이미지

통역사의 업무환경

통역 목적, 회의 규모 등에 따라 근무시간은 상당히 유동적입니다. 국제회의의 경우 보통 아침 9시에 시작하여 저녁까지 이루어지는 경우가 많아 노동 강도가 세며, 발표자의 말을 놓치지 않고 정확히 전달하기 위해 항상 긴장해야 하는 등 육체적, 정신적으로 힘든 업무입니다.

수행통역의 경우도 마찬가지입니다. 온종일 외부에서 이동하며 통역을 하거나 서서 일을 해야 하는 경우가 많아 체력적인 부담이 큽니다.

통역사는 국제회의, 세미나 등이 많이 열리는 봄, 가을에 특히 분주하고, 의뢰자의 요청에 따라 지방이나 해외에 출장을 가기도 합니다.

통역사가 되는 방법

통역사가 되기 위해 반드시 거쳐야 하는 별도의 교육이나 훈련과정이 있는 것은 아닙니다. 주로 대학교 이상의 학력을 소지하고 있으면서 외국어에 대한 남다른 흥미와 구사능력을 가진 사람들이 활동하고 있습니다.

국제회의 통역의 경우 국내 통역번역대학원을 수료하고 활동하는 사람이 많습니다.

통역번역대학원의 통역학과에서는 영어, 중국어, 불어, 일어 등 1개 이상의 외국어를 선택하여 공부하며 동시통역, 순차통역, 위스퍼링 통역 등 다양한 통역 방법의 실무를 비롯해, 정치, 경제, 기술 분야 등에 대한 전문지식을 배우게 됩니다.

통역번역대학원은 입학시험도 까다롭고 입학 후 학습 강도도 센 편입니다. 취업준비생들 가운데서는 이들 대학원을 목표로 전문 입시학원에서 입학을 준비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한편, 통역사는 모국어, 즉 우리말을 정확히 표현하고 전달하는 것이 외국어 실력 못지않게 중요하기 때문에 평소 다양한 종류의 서적을 읽어 전문지식을 쌓고 자기개발을 해야 합니다.

통역번역대학원 졸업 후 학교나 선배 추천으로 일하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통역알선전문 에이전시에 소속되어 일하기도 합니다. 대기업, 공공기관의 경우 공채를 거쳐 전담 통역 담당자로 채용됩니다.

주로 프리랜서로 활동하므로 특별한 승진체계는 없습니다. 업계에서 능력을 인정받으면 많은 일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고, 높은 통역료를 받게 됩니다. 대개 30대 후반 정도까지 통역사로 왕성하게 활동하며, 이후에는 유창한 외국어 실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로 진출할 수 있습니다.

번역가로 활동하거나 에이전시를 직접 운영하기도 하고, 대학교수로 강단에 서기도 합니다. 무역회사, 외국계 회사 등에 취업하기도 합니다.

무엇보다 의사소통이 정확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유창한 외국어 실력을 갖춰야 합니다. 한글을 정확히 알고 표현할 수 있는 국어문법 능력과 논리적 사고력도 중요합니다. 어휘력이 풍부해야 하므로 평소에 책을 많이 읽어 언어에 대한 감각을 길러야 하고, 생각을 글로 잘 표현할 줄 아는 표현력과 문장력을 갖춰야 합니다.

해당 언어 사용 국가의 문화적 특성을 이해하고 있으면 업무에 도움이 되고, 특정 분야를 통역할 때는 전문용어에 대한 이해도 필요합니다. 철저하게 능력 위주로 평가받기 때문에 지속적인 자기 계발 노력이 필요합니다.

  • 관련 학과: 국어·국문학과, 영미어·영문학과, 일본어·문학과, 중국어·문학과, 프랑스어·문학과 등 어문계열 학과, 국제지역학과, 통역학과(통역번역대학원) 등

통역사 연봉

동시통역사는 일반적으로 프리랜서로 일하기 때문에 일정 조정이 가능하고 계약직 프리랜서도 보수와 근무시간이 좋은 편입니다. 또한 보수는 의사나 변호사, 회계사 등 전문 직종들의 보수와 비슷한 편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다만 인지도 있는 유명 통역사의 경우 연봉이 2억 넘는 경우도 있지만 경력이 적은 경우에는 2,000~3,000만 원 수준이라고 합니다.

우리가 흔히 볼 수 있는 스포츠 통역사의 경우 300만원 정도의 월급을 받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연차가 쌓일수록 경력에 따라 인센티브가 늘어나는 구조라고 합니다.

통역사 전망

전 세계에 다양한 언어가 존재한다는 점에서 외국어뿐 아니라 각 나라의 문화와 환경 등 다양한 측면을 고려하는 전문 통역사에 대한 수요는 꾸준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영어와 중국어뿐 아니라 아랍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등 국제교류 대상국이 다양화되는 점도 통역가의 활동무대를 넓히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는 2017년 국제회의 개최 건수에서 연속 2년째 세계 1위를 기록하였습니다. 국제협회연합 ‘UIA보고서’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우리나라 국제회의 개최 건수는 2015년 891건, 2016년 997건, 2017년 1,297건으로 매년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MICE 산업발전 방안이 추진되고 과학기술 발전 등과 관련해 선진국의 사례를 공유하는 전문 분야의 포럼, 세미나 등이 활발하게 개최되면서 특정 분야에 전문지식을 갖춘 통역사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국제교류의 증가는 반대급부로 외국어 사용을 자유자재로 할 수 있는 글로벌 인재의 수를 늘리는 역할도 하였습니다.

이에 따라 기업 내에서는 별도의 통역사를 두지 않고 내부 직원에게 통역 업무를 맡기거나 아예 외국어 실력이 뛰어난 사람을 실무 직원으로 채용하는 경향이 강해지고 있습니다.

따라서 과거 별도의 통역이 필요했던 업무들이 줄어드는 점은 통역사의 고용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전망입니다. 또한 번역 서비스의 자동화와 마찬가지로 통역서비스 역시 인공지능 기술이 탑재된 로봇 등에 의해 일자리가 대체될 수 있는 요인이 존재합니다.

따라서 과학기술의 발전의 발전 속도 및 혁신성 등은 장기적으로는 통역사의 일자리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통역사는 시간 대비 소득이 높은 편이고, 전문직으로 자기개발을 꾀할 수 있는 등 직업적 장점으로 인해 지망생들도 많은 편입니다. 매년 통역번역대학원을 통해 배출되는 전문 인력이 많기 때문에 향후 통역사로 활동하기 위해서는 치열한 경쟁이 예상됩니다.

또한 직업의 특성상 고도의 전문성이 요구되므로, 진입장벽이 높고, 시장에서 요구하는 통역의 수준이 점차 높아지고 있어, 관련 방송이나 책자를 자주 접하는 등 자신의 전문 분야에 대한 지속적으로 공부가 요구됩니다.

특히 국제회의 통역사는 시대적 흐름과 국제적 이슈에 늘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

함께 읽으면 좋은 글

번역가 연봉 및 전망

관광통역안내사 연봉 및 전망

직업별 신입 연봉 TOP10과 LOW10

careermomentum-이미지
Career Momentum

취업과 연봉 및 직업에 대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error: